augro

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손흥민은 원하지 않겠지만...케인, 올 여름 토트넘 떠난다 (英 언론)

작성일 20-03-29 11:00 댓글 0건

페이지 정보

본문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해리 케인이 올 여름 토트넘 홋스퍼를 떠날 것으로 보인다.

영국 "익스프레스"는 28일(한국시간) "케인은 올 여름 토트넘을 떠날 선수 3명 중 하나다. 케인은 우승컵이 없는 토트넘에 자신의 미래를 두지 않을 것이다"고 보도했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의 알레한드로 모레노 기자도 케인과 함께 에릭 다이어, 벤 데이비스가 여름 이적시장에서 토트넘을 떠난다고 내다봤다.

케인은 햄스트링 부상으로 인해 지난 1월 1일 이후 뛰지 못하고 있다. 그럼에도 그는 17골로 토트넘 최다 득점자로 기록돼 있다. 모레노 기자는 "토트넘은 케인이 남길 바란다. 델레 알리, 손흥민, 루카스 모우라 등 모든 친구들이 케인이 남았으면 하고 있다"며 토트넘에서 케인의 중요성에 대해 말했다.

케인이 토트넘을 떠나려 하는 이유는 우승에 대한 열망 때문이다. 모레노 기자는 "토트넘 스쿼드를 보면 최선이라고 생각하는가. 어떻게 리버풀, 맨체스터 시티와 꾸준히 경쟁할 것인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첼시도 마찬가지다. 토트넘은 그림 밖에 벗어나 있다"고 토트넘의 현실을 지적했다.

이어 "만약 내가 케인이라면 이런 팀을 내 심장처럼 생각해야 할까. 일은 어디까지나 일이고, 감정적인 결정은 멈춰야 한다. 실질적인 결정을 내려야 하며 오직 자신과 자신의 커리어만 생각해야 한다"며 케인이 토트넘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탈코리아


추천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augro.xyz All rights reserved.